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문화/체육 > 체육
월드컵휠체어테니스대회 후원금 사용 부적정
문체부, 적발…관련 협회 5800만원 환수 조치
협회 관계자, "이런 일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5-09-23 16:52:16
휠체어테니스 경기 모습(기사와 무관). ⓒ대한장애인체육회 공식블로그 캡쳐
▲휠체어테니스 경기 모습(기사와 무관). ⓒ대한장애인체육회 공식블로그 캡쳐
문화체육관광부가 국제대회 개최를 위해 모금한 후원금을 부적정하게 사용한 대한장애인테니스협회에게 후원금 환수조치를 내렸다.

23일 문체부 등에 따르면 대한장애인테니스협회(이하 협회)는 지난 2012년 우리나라에서 월드컵휠체어테니스선수권대회를 개최했다.

세계선수권대회이다 보니 많은 비용이 필요했고 협회장은 지인들을 대상으로 후원금을 모금했다.

문제는 후원금을 사용한 후 영수증을 결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협회는 모금한 후원금 5억 6000만원 중 업무추진비와 수당 등으로 5800만원을 부적정하게 사용한 것.

업무추진비 5500만원 중 3200만원은 현금인출을 통해 사용한 후 영수증을 제출하지 않았고 나머지 금액 일부는 개인변호사비 등으로 유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현재 대한장애인체육회 장애인국제대회 유치 및 개최규정에 따르면 후원금으로 받은 내역도 정확히 정산하도록 돼 있다.

이에 따라 문체부는 오는 10월 17까지 유용한 후원금 전액을 반납토록 하고, 이를 어길시 가맹단체 지위를 갖고 있는 협회를 지정단체로 강등시킨다는 계획이다.

또한 후원금 환수와는 별도로 관련자를 징계하도록 대한장애인체육회에 공문을 발송했다.

문체부는 “관련자를 징계하도록 했고 해당 기관의 사무처 운영규정, 회계규정을 재·개정하도록 했다”면서 “후원금 유용이 일어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예의주시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협회 관계자는 “당시 회계규정을 잘 몰랐고 업무추진비를 결산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생겼다”면서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규정을 숙지하고 결산하겠다”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 (csb211@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