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복지/건강 > 건강
점자블록 ‘ok’, 장애인화장실 ‘개선 필요’
단국대학교 죽전치과병원, 편의시설 점검 결과
내년 4월 내 장애인구강진료센터 개원 준비 중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1-08-23 13:27:37
단국대학교 죽전치과병원 전경. ⓒ박종태
▲단국대학교 죽전치과병원 전경. ⓒ박종태
경기도 소재 단국대학교 죽전치과병원이 보건복지부 ‘2012년 장애인구강진료센터(장애인치과전문병원)’로 지정됐다.

이에 따라 지역 장애인들은 기대에 차 있다. 장애인은 스스로 구강위생 관리가 어렵고 치과진료를 위한 이동 및 진료 협조가 힘들어 질환이 방치되는 경우가 많아 치아건강산태가 열악할 뿐만 아니라, 특히 중증장애인은 간단한 치과치료에도 전신마취를 해야 하는 경우가 많은 어려움이 해결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죽전치과병원은 내년 3월∼4월 중 개원을 목표하고 있으며, 장애인들의 불편 없는 이용을 위해 편의시설 개선 계획을 세우고 있다. 하지만 지난주 자문 차 방문, 점검한 결과 개원 전 해결해야 할 과제들이 눈에 들어왔다.

죽전치과병원에는 1층과 4층에 남녀로 구분된 장애인화장실이 비장애인화장실 안에 설치돼 있다.

1층 장애인화장실의 문은 손이 불편한 중증장애인들이 사용하기 어려운 미닫이문이다. 문고리 잠금장치도 사용하기 어렵고, 내부에는 비상호출버튼과 용변기 뒤 등받이가 없다. 특히 1층 남자장애인화장실의 경우 창고로 사용되고 있었다.

4층 장애인화장실은 남녀로 구분돼 설치됐고, 문도 출입이 편한 터치식자동문이다. 반면 내부에는 비상호출버튼과 용변기 뒤 등받이는 없었다. 이중 여자장애인화장실의 경우 벽에 설치된 베이비시트가 휠체어의 출입을 방해했다.

하지만 1층과 4층의 비장애인화장실 입구에는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성별 구분 ‘점자촉지도’ 및 그 밑에 점자유도블록이 잘 설치돼 있었다.

엘리베이터 앞 점자유도블록과 엘리베이터 층수 버튼 밑 점자유도블록도 양호하게 잘 설치돼 있는 상태였다.

이 밖에도 죽전치과병원 입구에는 시각장애인들이 손가락으로 읽을 수 없는 ‘부식형 안내 촉지도’가 설치돼 있었다. 반구형으로의 교체가 필요하다.

이와 관련 죽전치과병원 행정담당자는 “장애인들이 불편 없이 진료를 받도록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2012년 장애인구강진료센터(장애인치과전문병원)’ 지정을 자축하는 현수막. ⓒ박종태
▲보건복지부 ‘2012년 장애인구강진료센터(장애인치과전문병원)’ 지정을 자축하는 현수막. ⓒ박종태
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들어설 장소. ⓒ박종태
▲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들어설 장소. ⓒ박종태
죽전치과병원에는 1층과 4층에 남녀로 구분된 장애인화장실이 비장애인화장실 안에 설치돼 있다. ⓒ박종태
▲죽전치과병원에는 1층과 4층에 남녀로 구분된 장애인화장실이 비장애인화장실 안에 설치돼 있다. ⓒ박종태
1층 장애인화장실의 문은 손이 불편한 중증장애인들이 사용하기 어려운 미닫이문이다. ⓒ박종태
▲1층 장애인화장실의 문은 손이 불편한 중증장애인들이 사용하기 어려운 미닫이문이다. ⓒ박종태
1층 남자장애인화장실은 창고로 사용되고 있으며, 내부에는 비상호출버튼 등이 없다. ⓒ박종태
▲1층 남자장애인화장실은 창고로 사용되고 있으며, 내부에는 비상호출버튼 등이 없다. ⓒ박종태
4층 남여장애인화장실의 출입문은 모두 터치식 자동문이다. ⓒ박종태
▲4층 남여장애인화장실의 출입문은 모두 터치식 자동문이다. ⓒ박종태
4층 여성장애인화장실 내부에는 비상호출버튼, 용변기 뒤 등받이가 없다. ⓒ박종태
▲4층 여성장애인화장실 내부에는 비상호출버튼, 용변기 뒤 등받이가 없다. ⓒ박종태
죽전치과병원 입구에는 시각장애인들이 손가락으로 읽을 수 없는 ‘부식형 안내 촉지도’가 설치돼 있었다. 반구형으로의 교체가 필요하다. ⓒ박종태
▲죽전치과병원 입구에는 시각장애인들이 손가락으로 읽을 수 없는 ‘부식형 안내 촉지도’가 설치돼 있었다. 반구형으로의 교체가 필요하다. ⓒ박종태
*박종태 기자는 에이블뉴스 객원기자로 일명 '장애인권익지킴이'로 알려져 있으며, 장애인 편의시설과 관련한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박종태 기자 (so0927@chol.com)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