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자립생활 > 자립생활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eMG

광진 자립생활 지원예산 의회 통과 ‘환영’

활동보조 예산 1200만원 증액 등 의결

광진IL센터, “예산 복구는 투쟁 결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3-12-17 11:30:08
광진구청 실무자와 면담을 갖고 있는 장애인단체 대표단. ⓒ에이블뉴스DB 에이블포토로 보기 광진구청 실무자와 면담을 갖고 있는 장애인단체 대표단. ⓒ에이블뉴스DB
광진구장애인자립생활센터(소장 김주현, 이하 광진IL센터)는 지난 16일 광진 지역 장애인단체의 의견이 수렴된 자립생활 지원예산안이 광진구의회를 통과했다며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지난 13일 장애인 자립생활 지원예산안이 담긴 ‘2014년도일반·특별회계 세입·세출 예산안’이 광진구의회 본회의에서 의결된 것.

앞서 광진IL센터 등 4개 단체는 구의회에 제출된 내년 예산안에 장애인단체와 합의된 자립생활 지원 예산이 제대로 반영되지 않았다며 광진구에 사태해결을 촉구하고 나선바 있다.

예산안 확인 결과 활동보조서비스 지원예산 175만5000원 증액, 보장구수리 지원금 500만원 증액, 자립생활센터 지원예산 300만원 신설에 그쳤다는 것.

이에 장애인단체는 당초 의견 수렴대로 활동보조서비스 지원예산 1200만원 증액, 자립생활센터 지원예산 3000만원 신설과 발달장애인 지원 공간 마련을 위한 2500만원 신설을 요구했다.

이 같은 장애인단체의 요구에 광진구는 장애인단체와 약속했던 자립생활 지원예산안이 구의회를 통과할 수 있도록 의회에 의견을 표명했고, 결국 이 같은 예산안이 본회의를 통과했다.

구의회 통과 예산안을 보면 내년 최중증·취약가구 장애인 1명이 하루 24시간의 활동보조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1200만원의 예산을 책정했다.

또한 예산안에는 관내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지원비가 서울 자치구 평균 이상 수준인 3000만원으로 확정했다.

이외에도 장애인 보장구 수리지원 예산으로 500만원 증액된 2000만원, 발달장애인 지원 공간 마련 예산으로 2500만원을 편성해 의결했다.

광진IL센터 박재용 사무국장은 “이번 광진구 장애인 자립생활을 위한 예산이 다시 복구된 것은 투쟁의 결과라고 생각 한다”며 “삭감됐던 장애인예산이 다시 복구된데 환영 한다”고 밝혔다.

[설문조사] 2013년 장애인계 10대 키워드(20명 선정, 천연비누세트 증정)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황지연 기자 (jiyeon@ablenews.co.kr)

황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광진구 예산 자립생활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