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여성/아동 > 아동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18s0

장애·비장애아동 4명 입양한 미국 가정을 보고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5-09-14 09:04:03
인터뷰를 진행한 미국 Dr. Koester 가정에서의 기념촬영. ⓒ이효재 에이블포토로 보기 인터뷰를 진행한 미국 Dr. Koester 가정에서의 기념촬영. ⓒ이효재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신한금융그룹이 주최하고, 보건복지부와 외교부가 후원하는 ‘2015 장애청년드림팀 6대륙에 도전하다’의 장애아동 입양학개론팀이 지난달 16일부터 26일까지 미국 서부 포틀랜드와 시애틀에서 '국내 장애아동 입양 활성화'이라는 주제로 연수를 진행했다.

연수 중 방문해 인터뷰를 진행한 미국 Dr. Koester 가정. 이 가정의 부부는 비장애 아동 3명, 장애아동 1명을 모두 한국에서 입양을 했다. 장애를 가진 아동은 구순구개열, 내반족, 다발성 경화증이라는 중복장애를 가지고 있다.

입양을 결심하게 된 동기는 아이를 가지고 싶었지만 가질 수가 없었다고 한다. 여러 가지 선택권이 있었지만 입양을 선택하게 되고 홀트를 통해서 입양하게 됐다.

기도하고 준비하는 동안 주위사람들에게 입양에 대해 많은 얘기를 들었고, 그 결과 대한민국이 정직한 국가라 생각이 들었기에 한국 아동을 입양하였다고 한다.

이 가정은 장애에 대해서 전혀 편견이 없다. 아이를 낳았다하더라도 장애가 있을지 없을지 모르는 일이기 때문에 아이를 입양할 때랑 낳을 때 차이가 없다고 한다. 아이들을 보면서 건강하면 감사하고 아프면 자신의 아이이기에 다 받아들일 수 있다고 한다. 그래서 지금 막내가 장애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잘 극복할 수 있을 거라고 믿는다고 한다.

대한민국을 좋게 생각하고 사랑하는 가정이 있는 것처럼 대한민국 국민들의 장애에 대한 이식 수준이 하루빨리 개선되길 바란다.

*이글은 ‘2015 장애청년드림팀 6대륙에 도전하다’, '장애아동 입양학개론팀'의 이효재님이 보내왔습니다. 에이블뉴스는 언제나 애독자 여러분들의 기고를 환영합니다. 에이블뉴스 회원 가입을 하고, 취재팀(02-792-7166)으로 전화연락을 주시면 직접 글을 등록할 수 있습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기고/이효재 (l2lsik@naver.com)

기고/이효재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