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복지/건강 > 복지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1UeR

5년간 복지급여 부정수급 1140억원…하루 62명꼴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10-06 10:56:16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인재근 의원(더불어민주당)은 6일 한국사회보장원에서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부정 수급한 복지급여액이 114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복지급여는 기초생활보장, 긴급복지, 자활지원, 한부모가족, 장애인복지, 아동청소년 복지, 영유아 복지, 기초연금 등으로 생계보장을 위해 지급되고 있다.

복지급여 부정수급이 의심되면,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이 지방자치단체에 확인 절차를 거쳐 부정수급자로 판정될 경우 환수조치에 나서고 있다.

연도별 환수결정액은 2016년 207.8억원, 2017년 209.6억원, 2018년 231.8억원, 2019년 197.1억원, 2020년 133.4억원으로 2018년을 기점으로 감소하다 2021년 8월 말 기준 162.5억원으로 전년 대비 약 21% 증가했다.

급여유형별 부정수급액은 기초생활보장 1094.8억원, 긴급복지 2.1억원, 자활지원 0.4억원, 한부모가족 13.1억원, 장애인복지 4.7억원, 아동청소년 복지 0.2억원, 영유아 복지 12.7억원, 기초연금 13.1억원 등이었다.

환수납부액은 2021년 8월 말 기준 2016년분 166.1억원, 2017년분 165.6억원, 2018년분 175억원으로 약 77% 정도 환수됐으며 2019년분은 131.9억원, 2020년분 74.3억원, 2021년분 54.6억원으로 나타났다. 아직까지 환수가 진행 중이다.

연도별 부정수급자 적발 현황을 보면, 2016년 2만339명, 2017년 2만3226명, 2018년 2만5068명, 2019년 2만1871명, 2020년 1만6043명, 2021년 8월 2만2381명으로 1년 새 약 40% 증가했다. 최근 5년간 약 12만 명이 부정수급했으며 하루 62명꼴로 나타났다.

주요 환수 사유를 살펴보면, 근로소득이 제일 많았다. 근로소득이 7만8172명, 공적이전소득 5328명, 사적이전소득 1975명, 거짓‧부정한 방법으로 수급한 경우가 1293명, 사업소득 1116명, 사망 757명, 국적상실 및 국외이주 604명, 사실혼‧위장이혼 359명 등으로 확인됐다.

인 의원은 “매년 2만 명이 넘는 부적격자에게 복지급여가 지급되고 있다”라며 “복지급여 대상을 확대하여 사회안전망을 두텁게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부정수급 환수에 드는 행정적 비용도 상당한 상황이다. 부정수급을 방지하는 방안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