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통합교육 > 통합교육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1PwA

특수교사 1398명 증원, 부모연대 ‘환영’

2022년까지 배치율 90%…“완전한 통합교육 노력”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2-24 13:31:08
정부가 올해 특수교사를 역대 최대 규모인 1398명을 증원하겠다는 계획에, 전국장애인부모연대가 24일 논평을 내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부모연대에 따르면, 행정안전부는 지난 18일 특수교사 정원을 2018년에 1173명, 2019년에 1036명 증원한데 이어, 2020년에는 역대 최대 규모인 1398명을 증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 2017년 12월 ‘제 5차 특수교육 발전 5개년 계획’을 발표하며 2017년 현재 67%의 특수교사 배치율를 2022년까지 90%이상으로 늘리겠다고 특수교육 로드맵을 제시한 바 있다.

부모연대는 “그동안 장애학생의 열악한 교육 환경을 개선하고 장애학생이 받는 교육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우선적으로 특수교사의 증원이 필요하다는 장애학생학부모, 교육전문가들의 끊임없는 문제 제기가 되어왔다”면서 “특수교사 증원으로 특수교육지원센터의 특수교사가 대폭 확대됨에 따라 학교 출석이 어려워서 병원, 가정 등에서 순회교육을 받는 학생과 일반학교에서 통합교육을 받고 있는 장애학생들에 대한 지원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장애인 등에 대한 특수교육법’에 따른 특수교육대상자 4명마다 특수교사 1명 배치에 따른 정원에는 여전히 미치지 못하고 있다”면서 “특수교사 증원, 특수학교 및 특수학급의 확충 등 외형적인 변화만이 진정한 통합교육을 의미하지 않는다. 특수학교 확충이 아닌 통합교육이 전제되어야 하며, 경쟁중심의 교육제도의 변화, 즉 교육에 대한 패러다임과 목표가 전환되어야 진정한 통합교육을 이룰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외형적 여건의 확대, 양적확대만이 아닌 장애학생들이 통합된 교육환경에서 안전하게 교육받을 수 있는 질 높고 체계화된 완전한 통합교육 실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줄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전국장애인부모연대 특수교사 행정안전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