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성명·논평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1UjM

방통위 ‘미디어 포용 종합계획’ 환영 하면서도 아쉬워

[논평]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10월 15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10-15 13:51:39
지난 12일 방송통신위원회가 장애인 등 방송소외계층을 위한 '미디어 포용종합계획'을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 과거와 달리 비대면, 디지털 시대에 따른 매체의 변화 등을 총체적으로 고려한 종합계획이라는데 긍정적이다.

우리단체는 그동안 장애인의 재난방송을 비롯한 방송접근 환경 개선을 위하여 정책제안, 차별진정 등을 진행해 왔다. 그 과정에서 제안되어졌던 내용들이 이번 정책개선에 반영되어 기대를 해본다.

하지만 여전히 아쉬움이 남는다. 시 청각장애인 TV 보급방식을 개선했지만 완전히 완전한 보편선택 방식이 아니다. 방송의 수어통역의 품질평가에 있어서도 미국사례만 거론하는 등 구체적이지 못하다.

마지막으로, 수어통역비율이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지상파방송의 수어통역방송 비율을 5%에서 7%로 올리겠다고 한다. 이는 전형적인 ‘눈 가리고 아웅’이다. 지상파 방송사들은 지금도 7%내외의 수어통역방송들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지상파방송의 수어통역방송 비율 5%는 2013년도 기준이다. 즉, 8년만에 조정되는 것임에도 생색내기에 그친 것이다. 오히려 시 청각장애인TV 보급방식을 더 과감하게 바꿔 그 예산의 일부를 수어통역 비율을 더 늘리는데 사용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그럼에도 방송통신위원회가 장애인 등 소외계층의 방송환경을 근본적으로 바꾸려 했다는데 환영을 한다.

따라서 앞으로 진행될 관련 지침의 제정이나 개정과정에서 장애인 콘텐츠의 평가는 물론 수어통역 비율조정 등에 대한 논의들이 더 진행되었으면 한다.

2021년 10월 15일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

*에이블뉴스는 각 단체 및 기관에서 발표하는 성명과 논평, 기자회견문, 의견서 등을 원문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게재를 원하시는 곳은 에이블뉴스에 성명, 논평 등의 원문을 이메일(ablenews@ablenews.co.kr)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 에이블뉴스블로그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