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성명·논평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oIq

"양경자 신임 이사장은 스스로 사퇴하라"

[성명]자유선진당 이상민 국회의원(6월 24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0-06-25 13:35:26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에 비장애인 정치인을 선임한 것은 전문성도 없고, 장애계를 무시한 낙하산 인사로 이명박정부는 당장 그 선임을 취소하고, 양경자 신임 이사장은 스스로 사퇴하라

이명박정부는 장애계의 상징적인 자리인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에 장애인 이사장을 퇴임시키고, 비장애인인 양경자 전 국회의원을 선임한 것은 장애계를 무시한 낙하산 인사로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일이다.

이명박정부가 비장애인이며 전직 한나라당 국회의원 출신을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에 선임한 것은 장애인들이 처한 현실을 무시한 것이며, 향후 장애인고용문제를 포함하여 장애인에 대한 전반적인 정책에 대해 진정성과 의지가 없음을 나타내주는 것으로 지금 장애계는 큰 충격에 빠져있다.

장애인고용공단은 장애계의 대표기관으로 장애인들의 가장 절실한 장애인고용문제를 다루는 기관이다.

그동안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은 장애를 가지고 있는 당사자들이 선임되어 장애계와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통해 장애인 고용활성화에 크게 기여하여왔으며, 또한 장애인들은 장애문제에 대한 전문성과 비전을 가지고 장애문제 대한 진정성있는 이해가 있었기 때문에 장애인고용공단을 믿고 의지해왔던 것이다.

그런데 이명박정부가 장애인의 고용문제를 다루는 대표기관 이사장에 장애문제에 대한 전문성도 진정성도 없는 비장애인출신 정치인이 선임시켜놓은 것은 장애인들의 의견을 완전히 무시한 처사로 장애인을 홀대하고 차별하는 것이다.

이사장이 비장애인이라는 문제도 있지만 중요한 것은 장애인문제에 대한 과거 경력이 검증되지 않았다는 사실이 더 큰 문제인 것이다. 이명박대통령 캠프에서 활동했다는 이유로 장애인정책에 대한 경력이 전무한 사람을 이사장으로 선임한 것은 도를 넘은 것이다.

장애인고용문제는 의지만으로 되는 것이 아니다. 양경자 이사장은 지난 23일 열린 국회환경노동위원회에서 장애인문제에 대해 질문하는 의원들의 지적에 제대로 답변조차 하지 못하고 잘하겠다는 말만 되풀이했다. 이사장으로서의 자격이 의심스러울 정도였다.

모든 일에는 진정성이 있어야 한다. 특히 장애인문제는 현장에서 다른 취급을 받고 소외당하고 차별을 받아보지 못한 사람은 장애인을 이해할 수도 장애인문제에 대해 진정성을 가질 수 없기 때문이다.

장애인고용문제는 우리사회가 책임져야할 중대한 과제이다. 단순한 고용문제가 아니고 장애인을 위해 어떤 자리를 만들고 어떻게 고용하느냐가 중요하다. 그래서 장애인의 현실을 피부로 느끼고 어려움을 겪어본 사람이 필요한 것이다. 그런 면에서 양경자 신임 이사장은 적임자가 아니라고 판단된다.

따라서 양경자 장애인고용공단 신임 이사장은 스스로 사퇴하는 것이 맞는 일이고, 이명박정부는 장애계의 목소리에 귀를 귀울여 이사장 선임을 즉각 취소하고 장애인으로 다시 선임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는 바이다.

2010. 6. 24

국회의원 이 상 민

*에이블뉴스는 각 단체 및 기관에서 발표하는 성명과 논평, 기자회견문, 의견서 등을 원문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게재를 원하시는 곳은 에이블뉴스에 성명, 논평 등의 원문을 이메일(ablenews@ablenews.co.kr)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 에이블뉴스블로그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