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세상이야기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1UeE

휠체어로 떠나는 여행이야기 “포천아트밸리”

폐채석장의 새로운 탄생, 포천 대표 관광지 "천주호"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10-07 13:57:15
화강암 채석 후 웅덩이에 샘물과 우수가 유입되어 형성된 천주호.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화강암 채석 후 웅덩이에 샘물과 우수가 유입되어 형성된 천주호. ⓒ하석미
가을에는 어디를 가도 좋다. 그 좋은 여행지 중 오늘 소개할 여행지는 포천아트밸리다.

포천아트밸리는 과거 국가 주요 기관인 청와대, 국회의사당, 세종문화회관 등의 건물을 건축할 때 사용될 만큼 재질이 단단하고 아름답기로 유명해서 60년대부터 30년 간 화강암을 채석하던 채석장이었다.

90년대 이후에 양질의 화강암 생산량이 감소 되면서 채석장의 운영이 중단된 채 폐채석장으로 방치되었는데 황폐화 되었던 그곳을 포천시가 2004년부터 2009년까지 자연과 문화 그리고 예술이 함께 살아 숨 쉬는 친환경 복합예술문화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아트밸리는 교육 전시, 창작체험실, 돌문화 홍보관, 모노레일 그리고 천문과학관, 천주호 등 볼거리가 가득하다. 입구에 들어서 오른 편에 있는 돌문화 홍보전시관은 포천아트밸리의 조성 과정과 화강암의 특성을 사진이나 동영상으로 볼 수 있게 준비되어 있다.

다음으로 이동한 곳은 모노레일을 타기 위해서 입장권과 모노레일 표를 끊었다. 아트밸리 입장료는 장애인은 무료고 모노레일은 할인이 없다. 성인은 4500원이고 관내인은 2500원 정도다. 모노레일은 꼭 왕복으로 끊어야 하는게 경사가 너무 심해 휠체어로 그냥 내려오면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모노레일은 경사로가 심한 구간에 관람객들을 위해서 설치된 미래 친환경 이동수단으로 만들어져서 운행한다. 휠체어 이용인 외 누구나 이용하기 편안하게 제작되어서 정말 좋다. 길이는 420m로 약 5분 간 탑승하는데 그리 길지 않지만 경사진 길을 올라가면서 옆으로 보이는 새로운 풍경들을 만날 수 있다. 유모차는 접어서 탑승해야 하며, 반려견과 함께 여행하시는 분들은 캐리어에 넣고 타야 한다.

모노레일을 타고 올라가다 보면.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모노레일을 타고 올라가다 보면. ⓒ하석미
모노레일 옆으로 보이는 풍경들.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모노레일 옆으로 보이는 풍경들. ⓒ하석미
높은 곳에서 내려보는 느낌.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높은 곳에서 내려보는 느낌. ⓒ하석미
모노레일을 타고 올라가면 천문과학관이 나온다. 들어가는 입구에서 간단한 온도 체크 후 입장 가능하다. 3층에 있는 과학 체험 교실과 전체 관측실은 코로나로 휴관이다.

1층 1전시실에는 지구의 이야기로 지구에 대해서 학습하는 공간으로 지구의 내부 구조에 대해 알 수 있다. 2전시실에는 태양계 행성 그리고 사계절의 대표적인 별자리를 동작 인식 시스템을 통해 체험해 볼 수 있다. 휠체어에 앉아 있는 나는 손이 작아서 그런지 손을 인식 못해 아쉬움을 뒤로 했다. 옆 사람을 보니 봄에 볼 수 있는 별자리로는 바다뱀자리, 왕관자리, 게자리 등을 볼 수 있음을 알려 줘 몰랐던 것을 알아가는 즐거움이 크다.

망원경 관측체험도 할 수 있는데 휠체어 앉아서도 가능했으며, 망원경의 원리와 여러 행성들에 유래를 알 수 있다.

2층 제3전실은 우주로의 여행을 말하는 관으로 직접 만져볼 수 있는 운석도 있는데 운석을 만지면 행운이 있다고 해서 살짝 만져보기도 한다.

천문과학관으로 가는 길목.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천문과학관으로 가는 길목. ⓒ하석미
천문과학관의 전시.ⓒ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천문과학관의 전시.ⓒ하석미
다 둘러본 후에 가장 보고 싶었던 천주호로 이동을 했다. 천주호는 화강암을 채석하던 장소인데 웅덩이에 비와 샘물이 유입되면서 만들어진 호수다. 호수의 최대 수심은 25m로 거기엔 가재, 도룡뇽, 버들치기가 살고 있는 1급수라고 하지만 나의 눈에는 보이지 않다. 천주호가 유명해지면서 드라마 촬영장소의 여러 작품에 나오기도 했다.

천주호는 위에서 한번 아래로 내려가서 또 한번 보시길 추천한다. 위에서 내려다 보면 멋진 화강암과 나무들이 어우러져 있어 호수의 웅장함이 느껴지고 아래에서 보면 왼쪽의 작은 폭포와 함께 신비로움으로 다가온다. 그런데 천추호 아래쪽으로 내려가는 경사가 좀 가팔라 조심히 내려가야 한다.

화강암 채석 후 웅덩이에 샘물과 우수가 유입되어 형성된 천주호 풍경.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화강암 채석 후 웅덩이에 샘물과 우수가 유입되어 형성된 천주호 풍경. ⓒ하석미
다음은 조각공원으로 이동했는데 포천 화강암을 이용한 30여점의 조각작품이 곳곳에 설치되어 있으며, 망치를 들고 열심히 화강을 뚫고 있는 작품은 이곳이 채석장이었음을 보여주고 있었다. 그 외 형형색색의 전구와 넝쿨이 만든 터널도 꼭꼭 약속해 작품도 있다.

약속은 지키는 것.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약속은 지키는 것. ⓒ하석미
형형색색 방울방울. ⓒ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형형색색 방울방울. ⓒ하석미
휠체어를 타고 관람을 위해 이동할 때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하석미 에이블포토로 보기 휠체어를 타고 관람을 위해 이동할 때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하석미
편의시설은 전체적으로는 관람이 불가한 구간도 있지만 휠체어를 이용해서 관람시 조금 조심해서 다녀야 한다.

식사는 입구 쪽에 의정부에서 유명한 부대찌개를 맛볼 수 있고 가벼운 음료와 간식도 판매하고 있기 때문에 먹거리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전망카페에는 턱이 있어 야외테이블에서 식음이 가능했고 화장실은 입구 쪽에 있는 화장실을 이용하면 된다. 천문과학관과 전망카페에도 있지만 조금 불편하다.

서울 장애인콜택시가 의정부까지는 가지 않아 주소지가 의정부로 들어가는 역에서 이동을 하면 된다. 나는 장암역에서 의정부 장애인콜택시를 불러 갈 때는 의정부 차량을 이용하고 포천에서 서울로 나올 때는 포천장애인 행복콜택시를 이용해야 해 두 지역에 장애인증명서와 복지카드를 하루 전에 팩스로 보내고 심사에 통과해 이용할 수 있었다.


무장애 여행 정보

■ 관람 및 이용 안내
-주 소 :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아트밸리로 234(도로명)
-편의시설 : 장애인 화장실 : 매표소 장애인 화장실이 가장 편하게 이용
-홈페이지 : https://artvalley.pocheon.go.kr/

■그 외 정보
-이동권 : 장암역에서 이동시 의정부장애인콜택시(☎ 1577-2515)
포천에서 이동시 - 포천장애인행복콜택시(☎ 031-536-2000)
-식 당 : 한마음식당 (부대찌개, 돈까스 등 )
-정 보 : 매주 첫주 월요일 휴장일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칼럼니스트 하석미 칼럼니스트 하석미블로그 (chanmee07@naver.com)

칼럼니스트 하석미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