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장애 관련 정보
목록
서울시, 8월부터 활동지원 최대 360시간
카테고리 : 복지&장애 관련 정보 | 조회수 : 38802011-07-04 오후 2:21:00
서울시, 8월부터 활동지원 최대 360시간
최중증장애인 1일 최대 7.7시간->12시간 확대 지원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1-07-01 10:29:27
다음달부터 서울시에 거주하는 최중증장애인은 활동지원서비스를 최대 360시간까지 받게 된다.

서울시는 1일 최대 7.7시간인 활동지원서비스를 오는 8월부터 1일 최대 12시간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활동지원서비스 확대 계획은 지난 4월 발표된 '2011 장애인복지 향상 종합시책'의 일환이다.

이에 따라 시는 정부제공 시간 이외 지원해왔던 50~80시간의 활동지원서비스를 최대 180시간까지 지원한다. 이렇게 되면 홀로 사는 최중증장애인은 1일 최대 7.7시간, 월 230시간에서 1일 최대 12시간, 월 360시간의 활동지원서비스를 받게 된다.

특히 시는 활동지원서비스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지적·자폐성장애 등 2급 장애인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사업 유관기관인 한국보건복지정보개발원 등과 세부시행사항 협의가 끝나는 10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여기에 홀로 사는 장애인뿐만 아니라 가족과 같이 거주하는 중증장애인에 대해서도 추가 지원 시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영희 장애인복지과장은 "활동지원서비스의 추가 지원을 통해 장애인이 서울시민의 일원으로 일상생활과 사회활동을 좀 더 자유롭게 누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활동보조시간 부족 등으로 생활에 제약을 받아 힘들어 하는 장애인이 생기지 않도록 장애인 복지를 챙겨 나가겠다"고 말했다.

중증장애인 복지예산 집행을 꾸준히 촉구해왔던 이상호 서울시의원 측은 활동지원서비스 확대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면서도 "다만 활동지원서비스 뿐만 아니라 장애인 콜택시나 자립생활센터 지원 등도 조속 시행해야 할 것이고, 구체적인 가이드라인이 마련돼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활동지원서비스 확대를 희망하는 대상자는 거주지 동주민센터를 통해 신청해야 한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댓글내용 
처음|이전|1|2|3|4|5|6|7|8|9|다음|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