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VID-19’로 인한 외로움을 달래 줄 반려 식물 로봇
카테고리 : 재활공학 수다방 | 조회수 : 5402021-04-14 오전 11:42:00

식물과 접목된 로봇 기술 알아보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Covid-19) 사태가 해를 넘기면서 많은 사람들이 우울감을 호소하고 있다. 이른바 코로나 블루.  

이러한 코로나 블루는 비장애인에 비해 장애인에게 그 정도가 심하고 깊다고 해도 과언은 아닐 것이다. 이러한 코로나 블루를 극복할 수 있는 수단으로 반려 식물로봇에 대한 내용을 소개하고자 한다. 

이러한 우울감을 극복하기 위한 방법 중 하나로 관심을 받았던 것이 펫 플랜트(pet plant, 반려 식물)이다.  

식물 하나가 사람의 외로움을 달래 준다니 언뜻 이해가 안 될 수도 있다. 하지만 녹색 생명체가 주는 안정감은 상상 그 이상이다. 반려동물처럼 즉각적인 반응을 보이는 건 아니지만 식물 또한 주인이 어떻게 대하는가에 따라 시들기도 하고 병이 나기도 하고 활짝 꽃을 피우기도 하는 등 다양한 생체반응을 주면서 집 안에 활기를 준다

bioman9220210414113558375894.jpg

식물의 광합성 신호를 해석해 움직이도록 만든 ‘HEXA’ 로봇 VINCROSS

이러한 반려식물이 로봇과 합쳐지면 어떨까? 최근 반려 식물은 로봇과 결합된 모습으로 등장했다. 중국 로봇 벤처기업 빈크로스(VINCROSS)가 개발한 로봇 헥사(HEXA)는 식물의 생체 전기화학적 신호를 감지해 움직일 수 있도록 개발됐다.  

식물을 모자처럼 쓰고 있는 이 로봇의 모습은 흡사 거미와 닮았다. 앉았다 일어났다 자유롭게 관절을 움직이는 헥사 로봇은 식물의 신호를 받아들여 광합성이 필요하면 스스로 햇빛이 잘 드는 곳으로 움직일 수 있다. 

컴퓨터 운영 체제 중 하나인 리눅스 기반의 오픈 소스 운영체계 소스로 만들어진 헥사 로봇은 평탄한 지면 외에도 바위나 계단도 능숙하게 오를 수 있다

로봇의 몸체에 광센서와 적외선 송신기, 거리 측정 센서, 카메라를 부착한 덕분이다. 이뿐만이 아니다. 이 로봇은 주인의 공감을 얻기 위한 다양한 반응을 보여주는 것도 가능하다. 물이 필요하면 발을 동동 구르면서 물을 달라고 움직이기도 하고 책상에서 일을 하고 있으면 고개를 좌우로 흔들며 놀아 달라는 듯한 몸짓을 보이기도 하니 귀여워하지 않을 수 없을 것 같다. 

6개의 다리로 거미처럼 움직이는 식물 로봇이 있다면 바퀴를 이용해 움직이는 자동차 식물 로봇은 어떨까? 지난 2018년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미디어연구소는 로봇과 식물이 결합된 형태의 반려식물 로봇 엘로완(Elowan)’을 공개했다. 엘로완은 헥사 로봇과 같이 식물의 생체 전기화학적 신호를 감지해 행동한다. 엘로완은 식물과 연결된 은 전극을 통해 식물의 생체 신호를 받아 반응하고 움직인다.

bioman9220210414113733707662.jpg

식물과 연결된 전극을 통해 식물의 생체 신호를 받아 반응하는 엘로완 로봇 MIT Media Lab 유튜브 채널

식물을 잘 키우기 위해서는 빛, , 토양 등 식물에게 필요한 적절한 환경을 만들어줘야 한다. 미국 인디애나주 퍼듀(Perdue) 대학 연구팀이 개발한 소이봇(Soybot)’은 식물을 잘 생육하기 위해 개발된 똑똑한 식물 로봇이다.  

소이봇에는 다양한 센서가 있어 식물이 잘 자랄 수 있도록 최적의 환경을 만들어 준다. 소이봇은 빛의 상태를 측정하는 빛 센서와 바퀴가 있어 더 밝은 빛의 방향으로 계속 움직인다.  

광센서는 방에서 햇빛이나 LED 조명을 검색하고 찾는 역할을 한다. 수분감지 센서도 있어 물 주는 주기를 깜박하는 주인도 안심하고 소이봇을 키울 수 있다. 

소이봇의 모습은 로봇 청소기와 흡사하다. 로봇 청소기처럼 원반형 바닥에 화분을 얹은 모양이기 때문이다. 로봇 청소기가 돌아다니는 것과 같이 소이봇은 빛을 찾아 거실을 가로지른다. 원래 소이봇은 갤러리 전시를 위해 만들어졌다. 소이봇은 2014년 미술 전시회에서 첫 등장한 이후 계속 발전되고 있다.  

소이봇을 개발한 퍼듀 대학의 셰넌 맥멀런 박사는 이제 소이봇은 갤러리가 아닌 집 안 공간의 일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소이봇이 집에서 다양한 작물을 손쉽게 키우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bioman9220210414114015511146.jpg

집 안의 빛을 쫓아다니는 소이봇(Soybot)’ Inside Science 유튜브 채널




 
태그 로봇 반려식물 COVID-19
댓글내용 
장애인과 인공지능스피커
AI(인공지능)는 장애인의 유용한 조력자가 될 수 있을까?-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