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ablenews.co.kr/Blog/bianne1217
유월의 열병/제 2시집 영혼의 오솔길 중에서
카테고리 : 개인♡시집 | 조회수 : 13232018-07-10 오전 10:29:00

유월의 열병

                     松竹 / 김철이


초목은 푸른데 대지는

열대야 진통을 치를 채비를 한다

담장 넘어 세상은 여전히

사욕私慾의 산고로 갖은 비명을 지르다 못해

아예 한 벌의 옷마저 벗어버리려

바락바락 악을 쓰다

마침내,

세 치밖에 되지 않는 혓바닥마저 날름거린다

 

나 아닌 타인의 욕구를 채워주기 위함으로

순간적인 선택을 잘못했을 뿐인데

냉정한 마룻바닥은 외면하며 돌아눕고

저려오는 육신은

허리 굽은 내 어머니 지팡이로

흘러간 아픈 과거의 시간을 간신히 지탱하니

열병은 한이 없는 모정이 되어

시린 가슴을 쓸어내린다





본인의 창작 게시물은 무단 복사 및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