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책
내년 총선 앞두고 ‘청각장애인 정책 요구안’ 발송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12-20 09:44:12
오는 2020년 4월 총선을 앞두고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장애벽허물기)이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정의당 등 각 정당에 청각장애인 정책 요구안을 20일 발송했다.

정책 요구사항을 보면, ‘인식개선’ 차원에서 국회의원의 장애인 비하금지 및 인식개선, ‘법률 개정’으로 한국수어법 개정, 선거법 개정, 영화관람 관련 법률 개선 등을 담아냈다.

장애벽허물기 김철환 활동가는 “한국수어법의 경우 선언적에 그치고 있다. 실질적으로 청각장애인들이 실질적으로 수어통역을 받을 수 있는 권리를 가지고, 일반학교에 다니는 비장애인 학생들도 수어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개정할 필요가 있다”면서 “선거토론방송에서 여러 후보자의 목소리를 한 명의 수어통역사가 소화하는데, 한 명이 하다보니, 누가 한 이야기인지 헷갈리게 된다. 2~3명이 할 수 있도록 법을 개정해달라”고 말했다.

영화관람 관련 법률 개정은 한글자막 및 화면해설 의무화, 키오스크 접근 문제 등을 담아냈다.

또한 정책 개선으로는 ▲청각장애인 등급정책 개선 ▲농교육 환경개선 ▲청각장애인 일자리 창출 등이다.

김철환 활동가는 “정책 요구안을 공문으로만 보내면 잘 인지하지 못할 가능성이 있어서 다음주 쯤 기자회견을 통해 요구안을 전달하고, 선거공약에 넣어달라고 촉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