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문화/체육 > 문화
제31회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 수상작 전시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1-09-23 16:46:25
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장예총)가 오는 29일부터 10월 3일까지 홍익대학교 현대미술관 제2관에서 ‘제31회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의 수상작 전시회를 연다.

올해 31회를 맞이하는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은 1991년 곰두리문학상·미술대전이라는 명칭으로 시작되어 1998년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으로 개칭하며 대한민국 최고 권위의 장애인 문학 및 미술공모전으로 발돋움하게 되었다.

올해 문학상은 운문과 산문의 2개분야 총 93인이 공모해 총 19명(19작품)의 수상자가 선정됐다. 미술대전은 회화(한국화,서양화), 서예, 문인화, 전각·서각, 공예·조각 5개분야 126인이 공모해 총 62인(62점)이 입상했다.

시상식은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전시회 첫 날인 29일 오후 4시 30분에 진행된다. 또한 장예총 공식 유튜브 계정(http://www.youtube.com/장예총)을 통해 시상식이 온라인 생중계될 예정이다.

대상 수상자는 문학상 강성재(청각)씨의 ‘가죽’, 미술대전 이정옥(지체)씨의 ‘비밀의 화원’이 각각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상금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상장이 수여된다.

최우수상 주인공은 ▲문학상: 운문부 강경순(지체)씨 ‘날마다 탑을 쌓는 할아버지’, 산문부 김효정(지체)씨 ‘하얀 모래’ ▲미술대전: 서은정(지적)씨 ‘엄마의 정원’, 강호찬(지체)씨 ‘파꽃’ 등 각각 2명씩 선정됐다.

미술대전 추천작가를 대상으로 공모한 특별상에는 이경하(지체)씨가 받는다.

장예총 배은주 상임대표는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은 장애 문인·예술인들에게 성장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을 제공하는 대한민국 최고권위의 공모전”이라며 “코로나 상황속에서도 장애예술을 통해 우리 사회에 희망의 가치를 불어넣는 역할을 장예총이 함께 하겠다”라고 전했다.

전시의 자세한 내용은 장예총 누리집(http://www.fdca.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