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자립생활 > 자립생활
종로구, ‘장애인자립생활 보장’ 요구 수용 임박
활동보조 24시간 보장 등 6개 사항 실무자선 ‘합의’
장애인평생교육기관 급식비 지원 실사 후 결정 예정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3-09-04 18:09:25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박경석 공동대표(사진 좌), 종로구 관광체육과 김천호 과장(사진 가운데), 노들장애인자립생활센터 김영희 소장이 합의문을 들고 있다.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박경석 공동대표(사진 좌), 종로구 관광체육과 김천호 과장(사진 가운데), 노들장애인자립생활센터 김영희 소장이 합의문을 들고 있다.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서울 종로구의 ‘장애인 자립생활 권리보장’ 7대 요구안 수용이 임박했다.

서울장애인차별철폐연대, 서울장애인자립생활센터협의회, 노들장애인자립생활센터, 노들장애인야학의 대표단이 3차례 구청 실무자와 요구안에 대해 면담을 가진 결과, 전망을 밝게 하고 있기 때문이다.

대표단은 지난 3일 이뤄진 김종우 사회복지과장과 면담에서 활동보조 24시간 보장 등 5개 사항에 대해 협의, 합의를 도출해 냈다.

합의 내용에 따르면 구는 최중증, 취약가구 장애인 중 시급히 하루 24시간 활동보조를 필요로 하는 사람에 대해 내년 시범적으로 추가지원하고, 향후 확대 계획을 수립한다. 또한 중증장애인 이동기기 사업비를 증액하고, 지역 장애인단체들과 협의기구를 구성해 내년 중에 중증장애인 지원 조례 등 3개 조례를 개정한다.

이밖에도 자립생활체험홈을 설치한 뒤 운영비를 지원하고, 장애인자립생활센터의 임대료 등 운영비를 증액 지원한다.

2차례의 면담은 이들 단체가 4일 오후 2시 종로구청 앞에서 개최한 기자회견 뒤 관광체육과, 교육지원과와 이뤄졌다.

관광체육과는 내년 장애인체육 예산을 증액해 장애유형별 동호회 등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반면 교육지원과는 장애인평생교육기관의 무상급식을 위한 예산 지원에 대해 오는 5일 실사 후 결정하기로 했다.

장애인평생교육기관 무상급식 예산 지원이 결정되면, 7대 요구에 대한 실무자간 합의가 완료된다. 최종적 합의문 교환은 김영종 종로구청장의 수용 결정 후 이뤄지게 된다.

이와 관련 노들장애인자립생활센터 조현수 사무국장은 “면담 초반 예산 규모에 있어 서로 입장차를 보였지만 지속된 면담 끝에 필요성을 공감하고, 은평구·강동구 수준의 합의를 도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직 장애인평생교육기관 무상급식 예산 지원을 비롯해 최종 결정권을 갖고 있는 구청장 면담이 확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상황은 변할 수 있다”면서 “일정을 조율 중인 구청장 면담 결과에 따라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회견에 참석한 사람들이 종로구 장애인 자립생활 권리보장을 위한 지원 마련을 촉구하고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기자회견에 참석한 사람들이 종로구 장애인 자립생활 권리보장을 위한 지원 마련을 촉구하고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기자회견에 참석한 장애인이'장애인자립생활센터 예산이 더 있었더 라면'이 적힌 컵라면을 들고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기자회견에 참석한 장애인이'장애인자립생활센터 예산이 더 있었더 라면'이 적힌 컵라면을 들고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장애인 자립생활 권리보장을 위한 '있었더 라면' 퍼포먼스를 마친 참가자가 라면을 먹고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장애인 자립생활 권리보장을 위한 '있었더 라면' 퍼포먼스를 마친 참가자가 라면을 먹고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컵라면에 '종로구에 체험홈이 더 많았더 라면', '활동보조 시간이 더 많았더 라면' 등의 문구가 적혀있다. ⓒ에이블뉴스
▲컵라면에 '종로구에 체험홈이 더 많았더 라면', '활동보조 시간이 더 많았더 라면' 등의 문구가 적혀있다. ⓒ에이블뉴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황지연 기자 (jiyeon@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