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인권/사회 > 인권
김우남 의원 "김양원, 장애인 낙태 요구"
"이런 사람이 대통령이 지명한 인권위원"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8-10-30 18:42:08
국회 행정위원회 소속 민주당 김우남 의원은 30일 국가인권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양원 비상임위원은 신망애복지재단을 운영할 때, 결혼하는 장애인 부부에게 여기 시설에 살려면 불임수술을 하라고 요구했다. 그런데 불임에 실패하자 낙태하라고 요구했다"며 "이런 사람이 놀랍게도 대통령이 지명한 인권위원"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안경환 국가인권위원장은 "일부 주장에 대해 본인의 해명이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고 해명했다"며 "인사검증에서 그 부분을 몰랐는지에 대해서는 여러가지 판단이 있다"고 답변했다.

김 의원은 "여야 상관없이 사회적 약자의 인권은 보호하는 쪽으로 가야한다"며 "국가인권위원회 존립 목적에 맞게끔 사랑받아야할 기관으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 열전]인권침해 가해자가 국가인권위원 가능?


소장섭 기자 (sojjang@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