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한마디

나도한마디(4)

시간순 찬성순 반대순
칼치  2014-04-19 오전 9:28:00  
:1 :0
누구를 위한 서비스인지
No.37144

활동보조 서비스가 누구를 위한 서비스인지 ...
이러다 중증 장애인은 이 서비스에서 외면 받는 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댓글(0)
 | 

나누리맘  2013-10-05 오후 6:59:00  
:1 :0
농산어촌지역 활동지원서비스 활성화 대안
No.36642

농어촌 장애인의 현실은 잘 모르고 그냥 지나쳐 버리는 것 같다. 조금씩 더 다가 문제점을 찾고 해결했으면 한다. 그리고 활동보조인에게 대우를 잘 해주면 좋겠다
댓글(1)
 | 

태산  2013-10-02 오후 2:42:00  
:18 :0
가족에게도 조건없는 활동보조를 허용하라!
No.36613


대도시에서도 활동보조인이 없어 고통받는 장애인들이 발생하는데 농산어촌에서야 말을 해서 무엇하랴...

대안은 가족에도 조건없는 활동보조를 허용하여 요즘 대두되고 있는 성문제나 각종 갈등들이 해소 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집안에 누워있는 아들을 다른 활동보조에게 맡겨두고 그 어머니는 다른 장애인의 활동보조로 돈을 벌어야 누워있는 아들을 먹여 살리는 현실이 얼마나 모순된 정책인가?
이런 복지사각 대상자들을 구제하기 위해서라도 가족에게도 무조건의 활동보조를 허용해야 할 것이다.
댓글(1)
 | 

sangzin5301  2013-10-02 오후 1:38:00  
:17 :0
농어촌의 장애인 사각지대
No.36612

농어촌 장애인 현실은 아무도 모른다
척수장애인은 외출 할 수도 없고 병원 복지관등 갈 수없다
활보인은 하려고 하는 자도 없고 있어도 60세이상 노인으로 병들고 자신의 건강상 장애인을 돌 볼수없다.
방법은 가족이 활보인을 해야하는데 가족이 하면일반인보다 50%의 시급을 적게 받으니 너무 잘못된 정책이다.
와상 중증 장애인은 주변의 외면속에서 죽지 못해 하루하루 살아간다.
댓글(1)
 | 

처음|이전|1|다음|마지막
글을 남기시려면 로그인을 해주세요  



인신공격, 비방, 욕설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내용이거나 장애인 차별적인 댓글은 임의로 삭제되거나 관련법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