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자립생활 > 자립생활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flN

활발해 지고 있는 미얀마 장애인자립생활 운동

한국, 일본, 태국 통해 자립생활에 눈 떠

독립적 삶 살고싶어…장애인IL센터 설립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2-10-26 17:38:12
미얀마,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최대면적(677,000kmm²)을 차지하고 있는 나라다. 인구 6000만명중 2.3%인 130만명이 장애인이다. 현재 미얀마의 장애인들은 한국과 마찬가지로 장애인의 자립생활에 무게를 둔 활동을 펼치고 있다.

26일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린 2012장애인자립생활대회에서 미얀마 장애인자립생활 운동을 주제로 발표한 미얀마장애인자립생활센터 나이린서 프로그램 부장에 따르면 미얀마자립생활 개념이 처음 들어선 것은 2005년부터다.

당시 한국, 일본, 태국을 통해 자립생활 운동을 배웠고 이는 2010년까지 지속된다. 이후 2011년 나이린 서 부장을 포함해 3명의 장애인들이 동료들과 함께 미얀마 독립적 삶 계획을 수립하고 장애인자립생활센터를 설립했다.

물론 미얀마 정부 역시 장애관련 주관부서로 사회복지부가 있으며, 1958년 장애인을 위한 법으로 ‘장애인을 위한 직장교체법’ 마련했다. 하지만 이 법은 문서로만 존재, 이행되지는 않았다.

이후 2009년 미얀마 정부는 국가장애설문조사를 실시, 2010년 장애인을 위한 국가 행동계획을 수립하고 2012년 장애인 인권에 관한 종합법안을 발의했다.

2011년에는 유엔장애인권리협약을 비준하기도 했다. 현재 장애인 자조그룹은 35개, 장애이슈와 관련한 NGO는 6개 정도다.

이들은 정부 및 기타 이해당사자 지지, 장애인 및 장애인단체의 능력 개발, 자립생활운동 시작을 위한 자립생활센터 수립, 장애인보장을 위한 업무, 장애포용 농업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나이린서 프로그램 부장은 “장애인이 비장애인과 마찬가지로 자신의 완전한 잠재력을 갖고 독립적으로 살 수 있는 포용적이며, 권리에 기반한 장애물 없는 사회구현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정윤석 기자 (wegen@ablenews.co.kr)

정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미얀마 자립생활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