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인권/사회 > 사회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tah

장애인계 대통령탄핵 저항운동 ‘불길’

장애인단체 40여곳, 탄핵가결 반대성명 발표

촛불집회 동참…개별단체 성명서발표 잇따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4-03-16 13:42:13
 노무현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에 대한 장애인계의 반발이 불을 붙고 있다. 사진은 최근 탄핵규탄 촛불집회에서 사용된 '탄핵무효' 카드가 촛불 옆에 놓여져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 노무현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에 대한 장애인계의 반발이 불을 붙고 있다. 사진은 최근 탄핵규탄 촛불집회에서 사용된 '탄핵무효' 카드가 촛불 옆에 놓여져 있는 모습. <에이블뉴스>
국회의 노무현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에 대해 장애인단체 40여 곳이 연합해 반발성명서를 내고, 4·15총선에서 의결에 찬성한 국회의원들을 심판하자고 호소하고 나서는 등 장애인계에서 탄핵 저항운동이 불을 붙고 있다.

한국여성장애인연합을 비롯한 장애인단체 45곳은 지난 15일 ‘450만 장애인들은 정략적 대통령 탄핵에 반대한다’는 제하의 성명서를 내고, “한나라당과 민주당에 의해 주도된 이번 탄핵 의결에 대해 박관용 국회의장을 비롯한 한나라당, 민주당은 국회의 권위, 다수결의 원칙 등을 들어 정당성을 말하고 있으나 우리는 그 견해에 동의할 수 없다”고 반발했다.<각 단체 성명서 전문 자료실 참조>

[클릭!]노무현 대통령 탄핵안 가결에 대한 설문조사 참여하기

이어 이들 단체들은 “그 무엇보다 국민 자신을 위해 책임있고 당당한 국민이 되기 위하여 이번 4·15총선에 반드시 참가해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탄핵안 가결에 대해 심판해야한다고 호소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들 단체들은 헌법재판소에 “국민의 주권을 보장하기 위해 탄핵안을 기각하라”고 요구했으며, “16대 국회의원 전원은 의원직을 사퇴하고 17대 총선을 통해 국민의 심판을 받아라”라고 촉구했다.

장애인단체들은 연합성명서를 발표하는 것 이외에도 개별 단체별로 탄핵안 가결에 대한 반대 입장을 속속 발표하고 있으며, 연일 벌어지고 있는 탄핵규탄집회에 합세하는 등 탄핵저항운동을 본격화하고 있다.

지난 15일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는 단독으로 성명서를 내고 “대통령 탄핵을 결의한 정치인들의 행위는 국민에게 혼란과 분열을 부추기는 파렴치한 정치공세에 지나지 않으며 탄핵 자체를 반대한 국민의 여론을 무시한 처사가 아닐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시각장애인연합회는 “최소한의 도의마저 지키지 않은 채 오로지 선거 승리만을 위해 대통령 탄핵을 정략적으로 이용하는 정치인의 행위는 규탄받아 마땅하며 우리는 현 사태에 대해 우리의 힘을 모아 항의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탄핵안이 가결되자마자 곧바로 홈페이지에 ‘근조 16대 국회’라는 팝업창을 내건 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는 별다른 성명서를 내지는 않았지만, 광화문 등지에서 벌어지고 있는 탄핵규탄 촛불집회에 연일 동참하고 있다.

한국농아인협회는 지난 13일 탄핵정국 보도에서 청각장애인들이 외면당하고 있으며, 국회에서 청각장애인들의 방송시청환경에 대한 의견을 무시했다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하면서 “대통령 탄핵의 잘, 잘못을 떠나 국회가 바른 정치를 하고 있는지 의심된다”고 탄핵사태를 비판했다.

이외에도 한국DPI는 지난 15일 ‘희망의 정치를 갈망한다’는 제하의 탄핵정국에 대한 논평을 내어 탄핵안 가결에 대해 분명한 반대 입장을 표시했으나 “특정 세력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로 이어지는 이분법적 접근에 대해서는 경계한다”의 입장을 전했다.

특히 한국DPI는 “이번 사안을 통해 구호성 정치개혁에서 서민과 소수자의 인권이 보장되고 민주주의 일반원칙과 상식, 보편적 가치가 자리잡는 사회개혁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소장섭 기자 (ablenews@ablenews.co.kr)

소장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