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성명·논평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1PqZ

공영홈쇼핑 마스크 판매방송, 장애인 고려해야

[성명]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2월 11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2-11 14:25:54
중소벤처기업부(박영선 장관)는 ‘공영홈쇼핑’을 통하여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긴급히 판매한다고 하였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이 확산되면서 마스크와 손소독제 값이 폭등하고, 품귀현상을 보이고 있다. 이 문제를 일부나마 해결하기 위하여 중소벤처기업부가 공적 유통채널인 ‘공영홈쇼핑’을 통하여 17일부터 마스크 100만개, 손세정제 14만개를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장애인단체 입장에서 우려가 있다. 신종 코로나 정부 브리핑에서 보였듯 장애인 등 소외계층에 대한 고려를 안 하고 있는 것 같아서이다.

신종 코로나의 정부 브리핑에 수어통역이 없어 청각장애인들이 소외된 적이 있다. 그리고 온라인 쇼핑몰에 접근하여 시각장애인들이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도록 한 정부 대책도 없었다.

17일 부터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판매한다는 ‘공영홈쇼핑’의 장애인 접근도 마찬가지 인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정부가 장애인 접근성을 고려하지 않고 판매를 진행하는 것 같아 우려가 된다.

따라서 우리 단체는 요구한다.

신종 코로나 브리핑에 수어통역이 없어 차별진정을 당한 것과 같은 불미스러운 일이 생겨나지 않기를 바란다. 정부가 장애인들에게 항의를 받기 전에 장애인의 접근환경을 만들어주길 요청한다.

즉, 17일부터 실시한다는 ‘공영홈쇼핑’의 마스크와 손소독제 판매방송에 수어통역을 넣어야 한다. 그리고 ‘공영홈쇼핑’에 올라와 있는 마스크 등 이미지를 시각장애인들이 인지하고 구입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할 것을 요청한다.

2020년 2월 11일
장애의 벽을 허무는 사람들

*에이블뉴스는 각 단체 및 기관에서 발표하는 성명과 논평, 기자회견문, 의견서 등을 원문으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게재를 원하시는 곳은 에이블뉴스에 성명, 논평 등의 원문을 이메일(ablenews@ablenews.co.kr)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 에이블뉴스블로그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