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세상이야기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gIO

전주에서의 신앙간증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5-10-24 16:01:56
신앙간증을 위해 지난주 전주행 버스에 몸을 실었다.
가을이 더욱 깊어만 가는데 촉촉한 단비가 나의 마음을
적셔주었다.
오랜만에 서울 도심을 벗어나 자연을 느낄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
황금 들녘이 펼쳐지고 우거진 숲 사이로 새들이 날개짓을
하는 모습을 보니 나도 이제는 비상을 해야 할 때라는 것을
직감하였다.
새로운 삶의 시작을 고하는 신앙 간증 3번째 이야기 보따리를
가지고 전주로 갔다.
박목사님께서 귀빈 대접을 해 주시니 너무나 감사할 따름이었다.
맛있는 식사와 숙박까지 책임져 주시고 편안하게 해줘서
여독이 쉽게 풀리게 되었다.
1시간의 간증을 위해 찬양을 30분 했고 간증을 통해 많은 은혜를
받길 기원하는 기도가 이어졌다.
드디어 긴장의 순간이 왔다.
나의 특별한 삶이 하나님을 만나면서 이렇게 감동을 불러 일으킬 줄
꿈에도 몰랐다.
그동안 어려운 가시밭길이었다.
우리의 인생은 돌아보면 늘 슬픈과 수고 뿐이다.
자랑할 게 없다.
하지만 우리 인간은 어떤가?
늘 허탄한 자랑을 하며 살아간다.
어리석은 자들이다.
절망의 늪에서 허우적거리다가 밑바닥 인생,절벽 인생,낭떠러지
인생을 살다가 다시 기사회생하고 비상하는 모습이
믿는 성도들에게 은혜가 되어서 너무나 감사했다.
내가 드러나지 않고 오직 하나님의 영광만 드러나게 해 달라고 기도 드렸다.
내가 간증하고 있는 그 시각에도 우리 어머니는 목포에서 자식을 위해
기도를 하고 계셨다.
우리 광욱이가 세상 사람들의 동정과 연민의 대상이 되지 아니하고
부러움의 대상이 될 수 있도록 도와주시옵소서.
눈물을 쏟고 말았다.
우리 어머니의 변함없고 흔들림 없는 기도의 힘을 가슴 저리게 느끼고는
정신을 차릴 수 없었다.
어머니는 하나님으로부터 사랑의 은사를 받으신 분 같다.
간증은 세계로 열린 교회 목사님 그리고 교회 식구들, 어머니 덕분에
무사히 마칠 수 있었다.
감동 받은 한 교인이 익산 교회를 소개해 주었다.
정말 진실된 이야기로 내 간증을 준비해야겠다.
나로 인해 변화되는 모습이 일어난다면 난 분명 하나님의 종인 것이다.
더욱 겸손하고 더욱 낮아지도록 하소서.
교만과 담을 쌓게 하소서.
늘 삶 가운데에서 하나님의 놀라운 기적을 체험하게 하소서.

칼럼니스트 김광욱 (tesstess73@yahoo.co.kr)

칼럼니스트 김광욱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