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세상이야기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ifs

사랑의 홍수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5-10-15 09:34:24
홍수가 범람할 때 가장 인간에게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물이 가장 많아 넘쳐 나지만 아이러니컬 하게도 마실 물이
없어 식수를 애타게 찾게 된다.
이처럼 우리는 지금 사랑의 홍수 시대에 살아가고 있다.
TV 드라마를 봐도, 소설책을 봐도, 영화를 봐도 온통 사랑 타령이다.
삼각관계,불륜,배 다른 남매의 사랑,사랑을 나누다 보니 나중에
친남매라는 사실이 드러나기도 한다.
이제 드라마의 스토리를 어느 정도 짐작 할 수 있을 정도의 경지에
이르고 말았다.
더이상 새로울 것도 없는게 요즘 사랑 이야기다.
왜 그토록 사랑을 소재로 하는 작품들이 남발하는가?
흔한게 사랑인가? 사랑이 난무하는 이 시대에 우리에게 던져지는
화두는 무엇인가?
우리는 여전히 그리고 아직도 사랑에 목이 말라 있다는 것이다.
진정한 사랑의 관계를 맺길 원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관계 사이에 가로막는 것들 즉, 돈,죄성,이기적 욕심, 이해타산적이고
계산적인 관계,인간의 변질된 욕망들이 사랑의 관계의 장애물이 되고 있는
것이다.
자식을 향한 어머니의 조건 없는 사랑처럼 우리는 그런 사랑을 해야 한다.
남녀간에도 그런 사랑을 해야 하고 이웃간에도 그런 사랑을 해야 한다.
하나님이 진정 원하시는 세계란 어떤 세계인가?
인간이 한 평생을 살아가면서 어떻게 사랑하느냐이다.
사랑의 완성이 바로 인간의 숙제이고 삶의 목적이고 살아가는 이유가
될 수밖에 없다.
우리는 지금 어떤 사랑을 하고 있는가?
불편한 관계가 있지는 않는가?
서로 사랑하자.
그것만이 우리의 삶을 풍요롭게 하고 행복하게 만든다.
가슴 저리는 뜨거운 사랑을 난 잊을 수 없다.
그 사랑을 난 어머니로부터 일방적으로 받았다.
그 사랑을 죽을 때까지 지킬 것이다.
그 사랑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것이다.
사랑은 소유하지도 소유되어지지도 않는 것이다.
사랑은 다만 사랑으로 충분하다.

칼럼니스트 김광욱 (tesstess73@yahoo.co.kr)

칼럼니스트 김광욱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