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오피니언 > 세상이야기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sv4

영적권세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5-04-08 16:46:42
자기만의 고유의 권세가 있다.
노점상을 하려면 권리금 주고 허락을 받아야 장사를 한다.
하나님께서도 우리에게 권세를 허락하셨다.
권세를 통해서 질서를 유지하기 위함이다.
권세가 없으면 질서는 무너진다.
인생이란 무엇인가?
2세를 위해 사는 것이다.
부모는 자식에게 아낌없이 준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권세를 주신다.
권세는 우리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소유물이다.
영적 권세로만 성공할 수 있다.
세상권세 쫓아가면 망한다.
예수 믿는 사람은 훨씬 높은 차원의 삶을 살아야 한다.
높은 수준과 높은 위치에서 섬길 때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할 수 있는 것이다.
우리는 눈에 보이는 것만 바라보고 귀로 들을 수 있는 것만
듣는다.
믿음은 초월하는 것이다.
눈에 볼 수 없는 것을 바라 보는 것.
그리고 손에 잡을 수 없는 것을 그리는 것.
들을 수 없는 것을 듣는 것.
이것이 바로 믿음의 삶이다.
편안한 안식의 삶이다.
믿음은 영적권세이다.
그리고 믿음은 하나님의 것이고
하나님이 주신 선물이다.
우리는 인생 속에서 모진 폭풍과 지진, 폭우를 만나게 된다.
하지만 믿기에 안식할 수 있다.
우리가 갖고 있는 믿음,마음,말,계획,결단...
얼마나 많이 수시로 변하는가?
이 세상에는 눈에 보이는 것들과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이 존재한다.
세상을 지배하고 질서를 잡아가는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 것들이다.
쥐가 고양이에게, 고양이가 개에게,개가 호랑이에게, 호랑이가
사람에게 고개를 숙이듯 먹이 사슬 관계가 성립한다.
굴복해야할 대상이 있기에 질서가 잡힐 수 있는 것이다.
질서가 없다면 생태계는 파괴되고 아수라장이 될 것이다.
우리는 눈에 보이지 않는 영적 존재를 다스리는 영적 권세를
가지고 있다.
혈과 육에 대한 싸움이 아니라 영적 싸움을 싸워야 한다.
그리고 반드시 승리해야 한다.
우리에게 일어나는 집안 문제나 건강 문제도 영적 싸움의 일종이다.
우리의 회복권세는 즉, 예수 그리스도의 영적 권세이다.
마귀는 속이고 유혹하고 미혹하고 거짓말을 일삼는다.
힘이 강하고 무력을 행사하지 못하기에 우리를 유혹하는 것이다.
우리는 스스로 능가할 수 있는 영적권세를 지니고 있다.
우리는 마귀보다 한 수 위다.
인간 본래의 모습을 되찾는 것은 하나님의 형상을 되찾는 것이다.
예수 그리스도 믿고 복음의 능력을 입으면
잃어버린 하나님의 형상을 회복한다.
잃어버린 하나님과의 관계를 회복한다.
잃어버린 하나님의 권세를 회복한다.
우리안에 예수 권세 있다.마귀에게 속지 말아야 한다.
우리의 생각을 바꾸고 말을 바꾸어야 한다.
사소한 시험을 내게 주신다고 불평할게 아니라
사소한 시험을 통해 승리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여기자.
큰 싸움에서 큰 승리를 거두자.
예수를 믿는 사람은 많지만 믿음의 싸움을 싸우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능력있고 권세 있는 영적 능력을 경험하고 좌우로 치우치지
않아야 한다.

칼럼니스트 김광욱 (tesstess73@yahoo.co.kr)

칼럼니스트 김광욱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